초단기강수예측 예보 정확성은?

     

     

     

    관련 내용이 궁금하시다면 해당 글을 끝까지 읽어보시는 것을 권유드립니다. 또한 글 사이 사이마다 도움되실만한 주소, 자료들도 함께 첨부를 드렸으니 같이 참고해보셔도 좋습니다.

     

     

    ㄱㄱ

     

     

    초단기강수예측 예보 정확성

     

    이르면 올 여름 초단기예보 시범서비스를 실시해 2~3시간 내에 발생할 폭우·눈 등 위험한 기상정보를 알려준다. 하반기부터는 모바일, 케이블, IPTV에서 셀 예측이 가능하다.

     

    초단기강수예측 예보

     

    기상청은 이러한 내용을 담은 '2010년 기상정책 추진계획'을 확정·발표했다. 기상청은 고품질의 레이더 데이터 확보를 위해 지난 6월 '레이더운영센터'를 신설해 기상레이더 운용을 총괄하고, 강수정보를 제공하는 초단기예보 시범서비스를 시작했다.

     

     

     

    초단기강수예측 예보 정확성

     

    3시간 후 면적은 5제곱킬로미터입니다. 할 계획 기상청 홈페이지에서 주로 볼 수 있는 근린 예보는 이르면 하반기부터 모바일, 케이블, IPTV를 통해 제공될 예정이다. 출퇴근 시간을 중심으로 기상예보에 포함되지 않은 자세한 기상변화 시나리오는 이르면 3월부터 홈페이지나 미디어를 통해 하루 2회(오전 4시, 오후 4시) 추가 공개될 예정이다.

     

     

     

    초단기강수예측 예보 정확성

     

    비가 오는 날에는 우산을 가지고 나갈까 말까 고민하는 사람이 많다. 초단기 강수예보 정보가 있으면 우산을 들고 외출할지, 옷을 챙겨갈지 빠르게 결정할 수 있다. 기상청은 지난해 7월부터 초단기 강수예보를 10분 단위로 제공하고 있는데, 과거에는 1시간 단위로 예보해 국민의 편의를 도모했다. 강수량 예보 정보는 수치 예보 모델을 기반으로 생성된 예보 데이터입니다. 비구름의 이동 방향과 12시간 이내의 강수 정보가 10분마다 업데이트되어 제공됩니다. 1990년대의 강수량 예보는 "오늘은 흐리다, 잠시 후에 비가 올 것이다"와 같이 엉성하게 발표되었다. 오늘은 언제 비가 올지 모릅니다. 기상청은 이러한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예보와 예보의 시차를 지속적으로 좁혀왔다. 보다 최근에는 3시간 단위에서 1시간 단위까지 이웃 예측이 제공되었습니다. 초단기 강수 예보 정보도 1시간에서 10분으로 업데이트된다. 특히 여름에는 호우가 잦고 운량이 적고 이동이 빨라 강수 발생 및 시기를 예측하기 어렵다. 강우량도 작은 면적에 국한되어 있어 강수량과 면적을 예측하기가 쉽지 않다. 이때 10분 단위로 강수예보 정보를 지속적으로 확인하면 폭우로 인한 재난에 빠르게 대비할 수 있다.

     

     

     

    지금 함께 챙겨보시면 도움되실 글 (아래 참고)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