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든노룩악수, 윤석열 노룩 만찬장 인사 무슨일?

     

     

     

    관련 내용이 궁금하시다면 해당 글을 끝까지 읽어보시는 것을 권유드립니다. 또한 글 사이 사이마다 도움되실만한 주소, 자료들도 함께 첨부를 드렸으니 같이 참고해보셔도 좋습니다.

     

     

    ㄱㄱ

     

     

    바이든노룩악수, 윤석열 노룩 만찬장

     

    전날 스페인 국왕이 주최한 환영만찬에서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윤시열 대통령과 악수하는 장면에서 방송인 김어준이 “노 룩 악수” 논란을 촉발했다. 이제 윤씨는 그 위치를 보여주는 상징적인 장면이 됐다"고 말했다. 28일(현지시간) 김정은 위원장이 주최한 TBS 교통방송 '김유준의 뉴스공장'에서 나토 정상회의 참가자 기념사진에서 바이든 대통령은 윤 대통령을 무시하고 루멘 라지 불가리아 대통령을 만났다.

     

     

     

    바이든노룩악수, 윤석열 노룩 만찬장 인사

     

    이른바 '악수를 보지 않는다'는 데브는 "(바이든이) 무시하려던 게 아니었지만, 시선을 사로잡는 사람에게 그렇게 집중하다 일어난 일이었을 것이다. " 그러나 그는 “그런데도 계속 내 눈앞에 영상이 떠올랐다”고 지적했다. , 그리고 우리는 미국의 의지에 끌려가고 있습니다." 앞서 지난 28일(현지시간) 인 대통령은 바이든 대통령과 나토 정상회의 참석자들과 기념 촬영을 하며 처음으로 만났다.

     

    공개된 영상에 따르면 드디어 단체 사진 촬영에 들어간 바이든 대통령은 자리로 걸어가는 인 대통령과 악수를 나눴다. 이 과정에서 바이든 대통령의 시선은 윤엔에게 떨어지지 않고 간신히 눈을 마주친 루멘 라데프 불가리아 차기 대통령과 악수를 나눴다.

     

     

     

    바이든노룩악수, 윤석열 노룩

     

    이 때문에 '악수를 보지 말라'는 논란이 일고 있다. 이에 대해 김 위원장은 “러시아나 중국과 군사적 적대관계를 맺을 이유가 없지만, 우리가 그런 군사동맹의 동반자이자 우뚝 섰다는 신호”라고 말했다. '라고 소리쳤고, 경제 회의가 아니라 부담스러운 군사 동맹 회의에 윤 대통령이 참석했다는 지적이 나왔다.

     

     

     

    지금 함께 챙겨보시면 도움되실 글 (아래 참고)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TistoryWhaleSkin3.4">